전라남도 친환경농업관

본문바로가기

인트로무비

서브메뉴

남도친환경농업
  • 서브메뉴01
  • 서브메뉴0101
  • 서브메뉴0102
  • 서브메뉴0103
  • 서브메뉴0105
  • 서브메뉴02
  • 서브메뉴0201
  • 서브메뉴0202
  • 서브메뉴0203
  • 서브메뉴03
  • 서브메뉴0301
  • 서브메뉴0304
  • 서브메뉴04
  • 서브메뉴0401
  • 서브메뉴0402

서브컨텐츠

전남 소식
홈남도친환경농업 > 친환경농업 소식 > 전남 소식
제목 : 농업기술원, 장마철 잦은 비...농작물 관리 요령 발표
첨부파일 : 조회수 : 6
 
- 기상정보 수시 확인...농작물 피해 최소화 당부 -

전라남도농업기술원(원장 김행란)은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지역에 따라 돌풍을 동반한 많은 양의 비가 강하게 내리고 있어 농작물 관리 요령을 긴급히 발표하고, 철저한 관리를 당부했다.

장마철에는 기습적인 날씨 변화로 농작물이 물에 잠기거나 쓰러짐 피해가 발생하기 쉽고 비닐하우스 등 시설물 파손 우려가 높다. 2일 전남농업기술원에 따르면 벼농사는 논에 물이 잘 빠질 수 있도록 배수로를 정비해 주고, 많은 비로 벼가 물에 잠겼을 경우 물을 뺀 다음 새 물로 갈아주어 뿌리의 활력을 높여줘야 한다.

고추, 콩, 참깨 등 밭작물은 침관수 시 서둘러 물을 빼 주고, 쓰러진 작물은 비가 갠 후 신속하게 세워주며 비가 그친 후 역병, 탄저병, 무름병 등 병해충 방제를 해주어야 한다. 생육이 불량한 작물은 요소 0.2%액(비료 40g, 물 20L)을 잎에 뿌려주어 생육을 도와주면 된다. 배, 사과, 복숭아 등 과수는 과원 내 토사나 부유물을 제거해 주고, 노출된 뿌리는 흙으로 덮어주며, 유실된 곳은 신속히 복구해 준다. 또한 넘어진 나무는 토양이 마르기 전에 지주대를 이용해 세워주고 갈색무늬병, 탄저병 등 약제를 살포해 준다.

축사의 경우 빗물이 들어오지 않도록 축사 시설을 점검하고, 환기시설과 가축 분뇨 저장․퇴비시설의 물 빠짐을 수시로 점검해 준다. 또한 사료가 물에 젖거나 변질되지 않도록 관리해 주고 질병이 유입되지 않도록 방역을 철저히 해줘야 한다. 아울러 시설하우스는 많은 비로 물이 잠기면 신속히 양수기, 수중펌프 등을 활용해 물을 빼주고 환기해야 한다.

박인구 전남도농업기술원 기술보급과장은 “장마철 많은 비로 농작물 및 시설물 피해가 우려된다”며 “기상정보 수시 확인과 작물별 사후관리 대책에 따라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각별히 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문의 기술보급과 김선표 팀장 061-330-2771

출처 : 농촌진흥청(http://rda.go.kr/main/mainPage.do)
 
紐⑸줉